대전하나시티즌이 강원FC에서 수비수 이호인을 임대 영입했다.

경신고-상지대 출신의 이호인은 대학시절부터 `총알탄 사나이`라는 별명으로 불려왔다. 2018년 강원FC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했으며 중앙 수비, 우측 풀백, 수비형 미드필더를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다.

185㎝, 75㎏의 탁월한 신체조건과 100m를 11초대에 주파하는 빠른 스피드가 강점이다. 대인방어는 물론, 빌드업 능력도 탁월해 공수 양면에서 활용도가 높은 선수로 꼽힌다.

이호인은 "대전은 높은 목표와 비전을 가지고 있는 팀으로 나 자신도 한 단계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 싶다"며 "늦게 합류한 만큼 남들보다 한발 더 뛰고 노력해서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용우
저작권자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