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성길 차량 안전사고 예방

타이어 안전점검 사진.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추석을 맞아 장거리 운전 떠날 때는 평소보다 세밀한 타이어 관리·점검이 필요하다. 손상된 타이어 마모는 빗길에서 미끄럼 사고를 유발하고, 부족한 공기압은 연비 감소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가족과 함께 즐거운 명절을 보내기 위해 사전에 타이어를 꼼꼼하게 체크하는 등 주행 중 안전사고를 예방해야 한다.

◇타이어 마모 안전 마지노선 '3㎜'

타이어 마모는 제동거리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기 때문에 미끄럼 사고를 유발할 수 있다. 특히 타이어 마모로 수막현상이 발생하면 타이어의 배수 능력이 저하돼 빗길에서 미끄러질 가능성이 커진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진행한 실험 결과, 물에 젖은 노면에서 시속 100㎞ 이상 속도로 운전 중 급 제동한 경우 홈 깊이가 1.6㎜ 마모된 타이어는 7㎜ 마모 타이어와 비교했을 때 제동력이 약 2배 가까이 차이가 발생했다.

시속 80㎞ 속도의 코너링 실험에서도 마모 정도가 거의 없는 타이어는 2-3m 미끄러진 반면, 마모 정도가 심한 타이어는 도로 밖으로 이탈하는 등 위험성이 극명하게 드러났다.

타이어 마모도는 타이어 트레드(노면과 닿는 타이어표면) 홈 속에 돌출된 마모 한계선을 기준으로 이곳과 가깝게 트레드가 닿았는지 확인해 마모 정도를 판단한다. 타이어 홈 깊이는 흔히 1.6㎜로 알려져 있지만, 3㎜ 정도부터 미리 여유를 두고 교체하는 것이 좋다.

◇적정 공기압 상시 유지, 안전 주행의 필수 조건

반드시 주의해야 할 또 다른 사항은 바로 '타이어 공기압'이다. 타이어는 적정 공기압을 유지하지 못하면 수명이 단축되고 연비가 떨어져 사고 발생률이 높아진다. 타이어 공기압은 자연적으로 빠져나가기 때문에 매월 점검해야 한다.

적정 타이어 공기압은 차량 문 안쪽의 스티커와 자동차 매뉴얼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최근에는 타이어의 공기압을 주기적으로 자동 감지해 일정 수치 이하로 감소됐을 때 운전자에게 경고등을 보여주는 TPMS(타이어 공기압 경고장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티스테이션서 전문적인 타이어 관리

대부분 운전자는 바쁜 일상으로 타이어 관리를 놓치기 쉽다. 한국타이어는 자동차 토탈 서비스 전문점 '티스테이션'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소비자는 '스마트 바이'을 통해 적합한 상품을 손쉽게 비교·선택하고 합리적인 가격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서비스 플랫폼인 티스테이션닷컴은 고객의 차량에 맞는 타이어 추천 상담과 타이어 가격을 비교해 예약 구매를 돕는다.

또 '스마트 페이' 서비스는 고객 편의와 혜택을 위해 12개월 혹은 24개월 무이자 할부를 제공하며 티스테이션닷컴 회원은 5% 상시 할인을 누릴 수 있다.

'스마트 서비스'는 공기압, 엔진오일, 배터리, 워셔액 등 5가지 항목에 대한 무상 점검과 전문가의 상담을 제공한다. 오늘 구매한 타이어를 당일에 바로 장착할 수 있는 '오늘 서비스'와 '픽업 서비스', 일요일에도 장착 가능한 '휴일 지킴 서비스'도 함께 이용 가능하다.

또 '스마트 드라이브'를 통해 구매 타이어를 장착하고 차량을 운행하는 동안 품질 관리를 보장한다. 고객의 실수로 타이어가 파손돼도 무상으로 타이어를 교체해주는 안심서비스와 정기적인 점검 주기를 알려주는 디지털 알림서비스 등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환경을 생각하는 기술 개발과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나눔으로써 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뤄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국타이어 티스테이션.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타이어 안전점검 사진.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타이어 안전점검 사진.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타이어 안전점검 사진.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저작권자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