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세종시 제공

금융취약계층에게 자금지원 등을 통해 자립기반을 마련해주는 하나미소금융재단 세종지부가 조치원읍 세종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 문을 열었다.<사진>

3일 시에 따르면 최근 열린 개소식에는 최민호 세종시장을 비롯해 박성호 하나은행장, 이성진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총괄대표, 이동열 지역대표, 이준배 세종시 경제부시장 등이 참석해 세종지부 개소를 축하했다.

행사는 미소금융 세종지부장의 감사인사, 최민호 시장과 박성호 하나은행장의 축하인사, 현판제막식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또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하나은행 소상공인드림센터 전국 1호점도 같은날 소담동에서 세종고용복지플러스센터로 이전, 앞으로 하나미소금융재단과 동반 상승효과를 내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 시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제적으로 소외되고 있는 우리 이웃이 늘고 있다"라며 "고물가·고금리·고환율이 지속되면서 서면경제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만큼 금융취약계층 및 소상공인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