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 영업주 250명 대상

[계룡]계룡시는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일반음식점 영업주 250여 명을 대상으로 친절응대 서비스 및 식품위생 교육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오는 7일 국제행사로 개최되는 '2022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를 대비해 관람객에게 보다 쾌적한 음식점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보다 전문성 있는 교육 진행을 위해 소상공인 부진 사업장 상담을 전문으로 하는 외식조리 전문 경영컨설팅 ㈜경영과 사람 대표이자 혜전대학교 호텔관광서비스학과에서 재직 중인 김준휘 교수를 초빙해 △손님맞이 친절서비스 교육 △외식 창업시장 현황 △마케팅 전략 등 음식점 운영 전반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을 주관한 김관구 (사)한국외식업 계룡시지부장은 "이번 교육으로 관내 외식업소 위생 수준 개선 및 이를 통한 안전한 외식환경이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응우 시장은 "오는 7일부터 23일까지 열리는 2022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기간 동안 전국에서 많은 관람객이 우리시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외식업에 종사하시는 한분 한분이 계룡시 홍보대사라는 생각으로 친절한 손님맞이 및 위생적인 음식 제공으로 엑스포 성공개최를 적극 지원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계룡시가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일반음식점 영업주 250여 명을 대상으로 친절응대 서비스 및 식품위생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계룡시 제공
저작권자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