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2022년 전 직원 친절교육 실시… '공감&긍정 마인드' 강조

[논산]논산시가 논산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오전, 오후 2회에 걸쳐 논산시 전 직원 대상 친절교육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읍·면·동을 포함한 논산시 전 직원의 민원행정서비스 역량을 증진하고, 시민과 공감·소통하며 상호 존중하는 공직 자세를 함양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강의에 나선 더함교육연구소의 최소영 대표는 "고객 중심의 사고와 역지사지의 심정을 갖고 민원인을 대했을 때 민원서비스의 질과 만족도가 크게 올라간다"며 공감대 형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악성 민원으로 인한 공직자의 애로사항과 이를 해소할 수 있는 마음가짐 등을 소개하며 직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백성현 시장은 "공직자 여러분은 우리 논산의 얼굴인 만큼 항상 긍정적인 자세로 시민을 섬겨주길 바란다"며 "상대방을 널리 이해하는 배려심을 안고 시민을 대한다면, 모두가 행복한 논산시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8월 '민원처리 중 불편사항 개선을 위한 시민의견 설문'을 실시한 바 있으며, 민원응대 친절도 평가를 추진하는 등 민원서비스 수준 향상과 시민 만족도 제고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논산시 전 직원 친절교육 장면 사진=논산시 제공
저작권자 © 대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